美中, 위안화 환율조작 방지조치 합의…위반시 벌칙 포함 > 자유게시판

본문 바로가기
사이트 내 전체검색

자유게시판

美中, 위안화 환율조작 방지조치 합의…위반시 벌칙 포함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나록도 댓글 0건 조회 458회 작성일 19-04-14 01:00

본문

수출증대 위한 위안화 인위적 평가절하 금지 목적
美, 중국에 더 많은 경제활동 내역 공개 요구

associate_pic
【워싱턴=AP/뉴시스】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4일(현지시간) 워싱턴 백악관 대통령 집무실에서 류허(劉鶴) 중국 부총리와 만나고 있다. 트럼프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4주 내에 중국과의 무역 협상이 성사될 수 있다고 밝혔다. 2019.04.05

【로스앤젤레스=뉴시스】류강훈 기자 = 미국과 중국의 무역협상에서 중국의 인위적인 환율 조작을 방지하기 위한 방안을 마련하기로 합의했다고 월스트리트저널(WSJ)이 12일(현지시간) 협상내용을 잘 아는 미국 전현직 관리들의 말을 인용해 보도했다.

WSJ는 미국이 중국의 경제활동 내용에 대한 더 많은 정보를 요구함으로써 중국이 이러한 조치를 취하기로 했다고 전했다.

보도에 따르면 이 협상은 중국이 수출을 늘리기 위해 위안화를 인위적으로 평가절하할 경우 벌칙을 부과하는 것을 포함할 수 있다.

스티븐 므누신 재무장관은 WSJ와의 인터뷰에서 "전반적으로 통화에 대한 근본적인 문제는 중국이 수출 경쟁력을 갖추기 위해 위안화를 평가절하하기 않겠다는 의무를 다하는지 우리가 확인할 수 있어야 한다는 점"이라고 말했다.

중국은 지난 3월 기준으로 세계 최대 규모인 3조달러의 외화보유액 구성이나 외환시장의 매매내역에 대해 공개하지 않고 있다. 이로 인해 중국이 위안화 환율을 조작하는지 여부를 평가할 수 없었다.

미국이 중국을 향해 더 많은 경제활동내역 공개를 요구한 것은 환율조작 패턴에 맞춘 중국의 통화정책을 집중조명하는 것을 목표로 한 것이라고 WSJ가 분석했다..

미 재무부 고위관리 출신으로 피터슨 국제경제연구소의 공동 설립자인 프레드 버그스텐은 "강제할 수 있는 조치가 중요할 것이며 이는 환율 조작 문제에 대한 규율을 더욱 강화하게 될 것"이라고 진단했다.

아에 앞서 래리 커들로 백악관 국가경제위원회(NEC) 위원장은 지난 2월28일 양국간 통화 문제에 대해 "중국 당국이 외환시장에 개입하는 것에 대해 보고해야할 필요가 있다"고 말한 바 있다.


[email protected]

비아그라후기

비아그라후기

비아그라판매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공지사항

  • 게시물이 없습니다.

회원로그인

접속자집계

오늘
277
어제
579
최대
1,418
전체
35,840

baart and co
Copyright © WWW.BAARTANDCO.COM All rights reserved.